로또899회당첨번호는? 행운의 1등 당첨자 "내 이름이 적힌 통장에 당첨금이…"
로또899회당첨번호는? 행운의 1등 당첨자 "내 이름이 적힌 통장에 당첨금이…"
  • 이동헌 기자
  • 승인 2020.02.22 16:5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또899회당첨번호와 후기글에 관심이 쏠린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로또899회당첨번호와 후기글에 관심이 쏠린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오늘(22일) 행복드림 로또899회당첨번호와 행운의 1등 주인공 탄생하는 가운데 당첨자의 후기글이 눈길을 끈다.

지난 12일 한 유명 로또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여전히 실감이 안나고 꿈만 같다'라는 제목으로 1등 당첨자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 A씨는 "휴일날 집에 있는 성격이 아닌데 당첨용지 때문에 불안해서 밖을 못나갔다. 내 이름이 적힌 통장에 10억 넘는 당첨금이 들어오니까 한결 마음이 편하다"고 밝혔다.

이어 "이제 아버지 치료비 걱정없이 해드릴 수 있어서 정말 다행이다. 부모님께 1등에 당첨되었다고 소식을 알려드렸는데 "정말이냐", "꿈만같다"고 기뻐하셨다"고 덧붙였다.

그는 "솔직히 어떤 때는 로또 살 돈 1만원이 아까워서 안산적도 있었다. 그런데 만약 지난주에 내가 같은 생각을 했다면 여전히 빚더미에 허덕일테고 아버지는 자식에게 짐이 된다고 생각하며 우리 가족은 매일 매일 고통스러운 생활을 이어갔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로또 1등 당첨 확률은 814만 5060분의 1이다. 전문가들은 소소한 재미로 즐기라고 조언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