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로맨스' 김지석X유인영-강한나X정제원, 웹드라마 속 키스신 로망은?
'더 로맨스' 김지석X유인영-강한나X정제원, 웹드라마 속 키스신 로망은?
  • 이동헌 기자
  • 승인 2020.03.29 00: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 로맨스' 김지석 유인영 강한나정제원 (사진=JTBC 캡처)
'더 로맨스' 김지석 유인영 강한나정제원 (사진=JTBC 캡처)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JTBC 예능프로그램 ‘우리, 사랑을 쓸까요?, 더 로맨스’(이하 ‘더 로맨스’) 6회 예고편에서는 작가 4인방의 극 중 키스신 로망이 그려졌다.

캠핑을 떠난 김지석과 유인영은 웹드라마 ‘타이밍’ 주인공들의 키스신을 구상했다. 김지석은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는 순간을 넣어야 하는데 말로만 해야 하나, 아니면 스킨십을?”이라며 고민했고, 유인영은 “새로운 키스신을 만들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김지석과 유인영의 키스신 회의는 작업실에서도 이어졌다. 두 사람은 직접 시뮬레이션까지 해보며 열의를 보였고, 과감한 유인영에 김지석은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결국 키스신을 두 번 넣자고 말한 김지석은 “하나씩 양보하자”라며 버럭해 웃음을 자아냈다.

‘너의 마음은 음소거’ 키스신 집필 후 다시 만난 강한나와 정제원은 진전 없는 대본 현황에 서로 티격태격하는 모습을 보였다.

강한나는 “내가 붕어입술까지는 생각했다”라고 말했고, 정제원은 “제원이는 콘셉트가 신비롭지 않냐”라고 물었다. 이에 강한나는 “래퍼 원(ONE)이 신비롭다고 생각하는 거 아니냐”라고 돌직구를 날렸다. 위기에 봉착한 두 사람이 연출한 키스신은 과연 어떤 장면에서 처음 공개될지 궁금증이 모인다.

한편, JTBC ‘더 로맨스’ 6회는 29일 오전 9시 30분에 방송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문화관광부-나00011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