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스포티파이'에서 가장 사랑받은 K팝 가수는 'BTS'
지난해 '스포티파이'에서 가장 사랑받은 K팝 가수는 'BTS'
  • 이숙영 기자
  • 승인 2021.01.07 19: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탄소년단 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 (사진=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 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 (사진=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뉴스웍스=이숙영 기자] 지난해 스포티파이에서 최다 스트리밍을 기록한 K팝 가수는 방탄소년단인 것으로 드러났다.

세계 최대 오디오 음원 스트리밍 플랫폼 '스포티파이(Spotify)'는 2020년 한 해 동안 전 세계 이용자의 사랑을 받은 한국의 대형 및 신인 아티스트, 그리고 다양한 장르 및 음원들을 7일 발표했다.

이번 집계는 매년 스포티파이 음원 스트리밍 트렌드를 결산하는 플래그십 캠페인 '랩드(Wrapped)'를 기반으로 했다.

결과에 따르면 지난 한 해 동안 최다 스트리밍 횟수를 기록한 한국 아티스트는 방탄소년단(BTS)인 것으로 나타났다. BTS는 2020년 전 세계적으로 가장 높은 스트리밍 기록을 달성한 그룹으로 등극하기도 했다.

이어 블랙핑크, 트와이스, 스트레이 키즈, 레드벨벳이 가장 많은 스트리밍 횟수를 달성했다.

또, 전 세계적으로 스포티파이 최다 스트리밍을 기록한 한국 아티스트 10팀의 총 스트리밍 횟수는 106억7000회 이상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이에 더해 스포티파이는 한국의 신인 아티스트를 전 세계에 소개하는 '레이더 코리아(RADAR Korea)' 플레이리스트에서 가장 큰 주목을 받은 신예 아티스트를 공개했다. 그룹 트레저가 최다 스트리밍을 기록했으며, 솔로 가수 알렉사, 싱어송라이터 비비, 시크릿넘버, 에이스 등이 뒤를 이었다.

솔로 아티스트 부문에서는 여성 아티스트로는 아이유, 남성 아티스트로는 어거스트 디가 최다 스트리밍 횟수를 기록했다. 힙합과 R&B 장르에서는 지코의 '아무노래'와 백현의 '캔디'가 각각 가장 많이 스트리밍 됐으며, 드라마 OST 부문에서는 '이태원 클라쓰' OST인 뷔(V)의 'Sweet Night'가 최다 스트리밍을 기록했다.

마리안 디커스(Marian Dicus) 스포티파이 글로벌 음악 부문 총괄은 "이번 2020 Wrapped 글로벌 K팝 연말결산은 한국의 다양한 아티스트 그리고 음악의 전 세계적인 성공을 적극 지원하고자 하는 스포티파이의 비전을 반영한다"며 "올해 상반기 공식 론칭을 앞두고 있는 만큼 국내 음악 스트리밍 생태계의 동반성장을 가속화하는 데에 기여하고, 이용자·음악 팬·아티스트 및 창작자 등 모두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가져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문화관광부-나00011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