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류인플루엔자 확산세...광주.전남 농가 일제검사
조류인플루엔자 확산세...광주.전남 농가 일제검사
  • 최안나기자
  • 승인 2015.11.02 14: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9월 14일 전남 나주.강진 오리농장에서 조류인플루엔자(AI)가 발생한 후 확산세를 보이고 있어 정부가 대책 마련에 나섰다.

농림축산식품부는 AI 확산을 막기 위해 이달 11일까지 광주·전남의 모든 육용오리에 대해 일제검사를 한다고 밝혔다. 또 이달부터 내년 2월 말까지 4개월간 전남의 모든 육용 오리 농가를 대상으로 이달 1일까지 기르던 육용오리를 모두 출하한 후 새끼 오리를 기르도록 하는 '올인-올아웃(All in-All out)' 시스템을 적용하기로 했다.

농식품부는 최초 발생 후 지금까지 광주·전남 지역에서 고병원성 AI로 총 14건이 확진됐다고 밝혔다. 지금까지 발생 현황을 지역별로 보면 영암 6건, 나주·강진·담양 각 2건, 광주 2건(북구 1·광산구 1) 등이다. 발생 장소는 오리농장, 전통시장, 식당, 중간상인 계류장 등으로 현재까지 AI가 의심되는 농장에서 사육되는 닭과 오리 총 19만6,122마리가 살처분됐다.

농식품부는 농가 일제검사 등을 통해 AI가 추가로 확인될 가능성이 있으며 겨울철 철새에 의해 바이러스 감염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고 있다고 덧붙였다.

농식품부는 발생 원인에 대해 정밀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라고 밝히고, 최초 발생 원인은 가금중개상인 계류장에 남아있던 바이러스가 전파된 것으로 추정했다. 지금까지 AI가 발생한 곳은 중개상인을 연결고리로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농식품부는 지난달 18일 영암 오리 농가에서 AI 발생 이후 보호지역 내 사람 또는 차량으로 바이러스가 퍼졌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