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대 중소기업 선정… 스마트일자리로 청년취업 해결"
"100대 중소기업 선정… 스마트일자리로 청년취업 해결"
  • 장진혁 기자
  • 승인 2019.04.12 15: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개 중소기업 단체, '청년 스마트일자리 프로젝트' 선포
청년들이 일하고 싶은 중소기업 '찾아주기' '만들기' '알리기' 등 12대 과제로 구성
중기중앙회 추진본부, 정기적으로 성과 모니터링…중소기업 인식개선 펼칠 예정
(사진제공=중기중앙회)
이낙연 국무총리가 12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청년 스마트일자리 선포식'에 참석해 주요 참석자들과 기념촬영 하고 있다. 왼쪽부터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웹툰작가 기안84, 이낙연 국무총리, 전북대 최지원 씨,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 (사진제공=중기중앙회)

[뉴스웍스=장진혁 기자] 청년들의 눈높이에 맞는 스마트한 일자리를 만들기 위해 중소기업계가 발벗고 나섰다.

중소기업중앙회와 벤처기업협회, 한국여성경제인협회 등 16개 중기단체로 구성된 중소기업단체협의회는 12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청년 스마트일자리 프로젝트' 선포식을 개최했다.

이번 선포식은 중소기업계가 청년의 눈높이에 맞는 '스마트한 일자리' 마련을 통해 '청년 일자리 미스매칭' 현상을 해소하고 청년들의 취업난과 중소기업의 구인난을 동시에 완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청년 스마트일자리 프로젝트. (자료제공=중기중앙회)
청년 스마트일자리 프로젝트. (자료제공=중기중앙회)

중소기업단체협의회가 추진하는 '청년 스마트일자리 프로젝트'는 청년들이 일하고 싶어하는 '스마트한 일자리'를 '찾아주기', '만들기', '알리기' 등 총 3개 분야 12대 과제로 구성됐으며 중기중앙회 내에 추진본부를 두고 정기적으로 성과를 모니터링을 해나갈 것으로 알려졌다.

'청년들이 일하고 싶은 중소기업 찾아주기'는 ▲100대 청년일자리 찾기 ▲스마트 중기 청년 서포터즈 ▲지역별 청년기업 협동조합 ▲청년친화 중기 통합 DB ▲우수 중기 채용박람회 등 5대 과제로 구성됐다. 중소기업단체협의회는 임금·복지수준 등을 기준으로 '청년들이 일하고 싶은 100대 중소기업' 선정하고 각 부처별·지자체별로 각각 운영되는 좋은 일자리의 통합 DB를 구축·홍보할 방침이다.

'청년들이 일하고 싶은 중소기업 만들기'는 ▲혁신 스마트기업 모델 발굴 ▲건강한 일자리 가이드 플랫폼 ▲전 중소기업의 스마트팩토리화 ▲중소기업 복지지원센터 등 4대 과제로 편성됐다. 중소기업단체협의회는 건강한 중소기업 일자리에 대한 5단계 가이드라인을 제공하고 해당 지표를 기준으로 중소기업이 스스로 자가진단이 가능한 플랫폼 제작·운영할 예정이다. 또 중소기업 스마트공장 보급 확산 및 보급 기업의 근무환경 개선을 통해 청년들의 취업을 유인한다는 계획이다.

'청년들이 일하고 싶은 중소기업 알리기'는 ▲100대 청년일자리 바로알리기 ▲특집 방송 및 TV 광고 ▲대국민 중소기업 인식개선 등 3대 과제로 조직됐다. 중소기업단체협의회는 100대 중소기업 특집 홍보방송을 제작하고 연중 상시 프로그램화를 통해 우수 기업을 소개할 계획이다. 더불어 언론에 노출된 중소기업에 대한 잘못된 편견을 시정하고 대국민 중소기업 인식도 정기조사 및 중소기업 인식개선 공모전을 실시한다.

중기중앙회 관계자는 "일자리의 양적 증대에만 집중했던 과거의 채용운동과 달리 중소기업 일자리를 임금, 복지, 워라밸 등 청년층이 중시하는 스마트한 일자리로 개선해 가려는 중소기업발 패러다임 변화라는데 이번 프로젝트의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사진제공=중기중앙회)
'청년 스마트일자리 프로젝트' 관련 주요 참석자들이 12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중기중앙회)

이날 선포식에서는 신기술과 새로운 아이디어를 기반으로 스마트하게 일자리를 만들어가는 청년사업가들의 사례 발표와 홍보대사 위촉도 이뤄졌다.

사례발표 세션에서는 IT기술을 기반으로 효율적인 실시간 배송서비스 '부릉'을 개발한 메쉬코리아의 유정범 대표와 '맛집 편집숍'으로 유명한 OTD의 손창현 대표가 발표를 맡아 스마트기업의 새로운 비즈니스모델과 '괜찮은 청년일자리'에 대해 발표했다.

홍보대사로는 이 시대 청년층의 삶을 현실적으로 그려낸 웹툰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기안84가 위촉됐다. 실제 중소기업을 창업해 경영하고 있는 기안84는 앞으로 청년일자리 문제해결과 중소기업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기 위한 홍보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중소기업은 1400만개의 일자리를 만드는 고용의 핵심주체지만 대기업 대비 부족한 근로환경과 중소기업에 대한 편견 등으로 청년층의 선호가 약했던 것이 사실"이라며 "중소기업계 스스로 청년들이 일하고 싶고 자랑스러워 할 수 있는 스마트한 일자리를 마련해 청년일자리 미스매칭 문제를 해결해 나가겠다는 취지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정부의 청년일자리 문제 해소의지에 중소기업계가 먼저 응답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앞으로 중소기업·청년들과 자주 만나 소통하고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