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것이 알고싶다' 부산 신혼부부 실종사건이란?… 네티즌 관심 집중
'그것이 알고싶다' 부산 신혼부부 실종사건이란?… 네티즌 관심 집중
  • 남빛하늘 기자
  • 승인 2019.05.19 00: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신혼부부 실종사건 (사진=부산남부경찰서)
부산 신혼부부 실종사건 (사진=부산남부경찰서)

[뉴스웍스=남빛하늘 기자] 부산 신혼부부 실종사건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지난 18일 SBS 시사/교양프로그램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부산 신혼부부 실종사건에 대해 추적했다. 부산 신혼부부 실종사건은 지난 2016년 5월로 거슬러 올라간다.

연극배우였던 최성희(실종 당시 33세)씨, 그리고 식당을 운영하던 남편 전민근(실종 당시 34세)씨는 결혼 6개월 차였던 당시 아무런 흔적도 없이 세상에서 자취를 감췄다. 당시 두 사람은 아파트로 들어가는 장면이 마지막으로 CCTV에 포착됐다.

이후 밖으로 나오는 모습이 없어 경찰이 아파트 주차장과 옥상 그리고 물탱크까지 샅샅이 뒤졌지만 둘이 함께 사용하던 자동차만 주차장에 그대로 남아있을 뿐 특이점을 발견하지 못했다.

그렇게 미스터리한 부산 신혼부부 실종사건의 용의자는 사라진 남편 전씨의 전 여자친구였다. 노르웨이에 거주 중인 전 여자친구는 현지에서 변호사를 선임해 대응하다가 갑자기 종적을 감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부산 신혼부부 실종사건은 3년 만에 공개 수사로 전환됐다.

지난 3월 18일 경찰은 2016년 부산에서 신혼부부가 실종된 이후 3년이 지나도 해결의 실마리가 보이지 않자 이를 공개수사로 전환한다고 밝힌 바 있다.

이번 사건을 수사 중인 경찰은 전 여자친구가 부산 신혼부부 실종사건과 연관이 있다고 보고 노르웨이 법원에 인도 요청을 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경찰은 전담팀 수사 인력을 보강하고 수배전단을 배포하는 등 부산 신혼부부 실종사건 실마리를 찾기 위해 노력 중이라고 전해진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