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한별 남편' 유인석 유리홀딩스 대표, 얼마나 영향력 컸으면… "경찰청장과 직접 접촉"
'박한별 남편' 유인석 유리홀딩스 대표, 얼마나 영향력 컸으면… "경찰청장과 직접 접촉"
  • 이동헌 기자
  • 승인 2019.03.14 14: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한별 남편' 유인석 유리홀딩스 대표 관련 방정현 변호사의 발언이 눈길을 끈다. (사진=YTN 캡처)
'박한별 남편' 유인석 유리홀딩스 대표 관련 방정현 변호사의 발언이 눈길을 끈다. (사진=YTN 캡처)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성접대 의혹과 SNS 대화방 관련 승리와 유인석 유리홀딩스 대표가 경찰 조사를 받는 가운데 방정현 변호사의 발언에 이목이 쏠린다.

14일 방 변호사는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단톡방) 안에서 오갔던 대화들을 조합해 보면, 직접적으로 뭔가 (경찰청장과) 접촉을 하는 관계가 형성돼 있는 그 유모 씨"라고 말했다.

이어 진행자가 "최고위층과 직접 접촉하는 사람은 하나다 했는데 그 한 명이 유 대표, 유 모씨, 박한별씨 남편 맞느냐"고 다시 물었고, 방 변호사는 "네"라고 답했다,

방 변호사는 "그들의 대화 안에서 나온 얘기가 뭐냐 하면, '내가 어제 유 모씨가 경찰총장과 문자하는 걸 봤는데 대단하더라' 이런 식의 얘기가 있다"라면서 "그런 연결고리가 있다는 게 사실이라면 그리고 그들이 했던 대화가 거짓이 아니라면 (유 대표가) 직접 문자까지 주고받는 사이다라는 정황으로 드러난다"고 설명했다.

또 "지금까지도 조심스러운 부분은 경찰청장이다. (단톡방에서 언급한 경찰총장이) 단순하게 대한민국 경찰청장일 수도 있고 아니면 어디 지방경찰청장일 수도 있는 거 아닌가. (그렇기 때문에) 사실 무조건 특정 지을 수는 없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관련기사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발행·편집인 : 고진갑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